미분류 Tag

'밥퍼나눔운동'은 다일공동체가 1988년부터 결식자에게 무료 급식을 제공하는 활동입니다. '우리동네숲 23호'는 2012년에 서울시 동대문구 청량리 밥퍼 공유지 자투리땅을 활용해 만들어졌답니다. 밥퍼 공유지 자투리땅에 만들어진 만큼 이팝나무 등 밥알을 연상시키는 나무를 심은 우리동네숲 23호는 '밥숲'이라는 애칭으로도 불리며, 소외계층을 위한 녹색쉼터로 사랑을 받고 있어요. 우리동네숲 23호, 밥숲은 "한 그릇의 밥은 오늘을 살 힘을, 한 그루의 나무는 내일을 살 힘을 준다"는 개념으로 계획되었습니다. 이러한 뜻에 동참해 기본설계는 서울시립대학교 조경학과 김아연 교수와 연구생들, 실시설계는 (주)푸른세상(대표 정병현)이 조성에 함께 했답니다. 그러나 김아연 교수와 연구생들, 그리고 (주)푸른세상은 조성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밥숲을 찾아 이용자들과 소통을 하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식물과 시설물을 관리하고 있지요. ▶ 2015월 4월, 밥숲에서 만든 꽃밥 이야기 지난 2016년 4월에도, 김아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