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 서울그린트러스트

Intro. 두번째 인덱스가든(index garden)을 소개합니다. . 2016년 서울그린트러스트와 유한킴벌리는 '우리강산 푸르게 푸르게'의 일환으로 인덱스가든을 만들었습니다. 그 곳은 한강변의 다양한 식물들을 가나다순으로 배열하고 그 식물들이 가진 고유의 이야기들과 사연을 통하여 누구나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 수 있도록 한 정원이지요. | 2016년, 유한킴벌리와 서울그린트러스트가 조성 한 첫번째 인덱스가든의 모습 그리고 2016년에 이어 2017년에도, 첫 번째 인덱스가든 가까이에 또 하나의 인덱스가든을 만들었습니다. 두번째 인덱스가든은 컬러 인덱스를 테마로 식물의 빛깔에 대해 이야기하는 정원입니다. 어느 계절에는 어느 식물이 어떤 색을 뽐내게 되는지 알게 해줍니다. 계절별로 그리고 색상별로 구분된 식재지는 그 계절에 본연의 선명한 색상을 띄게 되며 사람들은 앞으로의 변화를 예상하기도 하고 계절의 색을 보면서 지난 시간의 모습을 추억할 수 있지요. | 뚝섬한강공원 자벌레 하부에 위치한...

작년부터 뚝섬한강공원에 '인덱스가든'을 조성해오고 있는 유한킴벌리와 서울그린트러스트! 한강에서 만날 수 있는 식물을 테마로 한 ‘인덱스가든1’과 달리 ‘인덱스가든2’는 색깔(color)을 테마로 식물의 빛깔에 대해 이야기하는 정원입니다. 위치는 뚝섬유원지 자벌레 하단 쪽이에요. 전철역에서 내린 후 금방 찾아볼 수 있어 접근성도 좋지요. * 인덱스가든2의 자세한 이야기가 궁금하시다면?(클릭) * 지난 4월부터 진행 된 기초공사에 이어, 5월 13일 토요일 아침에는 유한킴벌리 사우가족들이 모여 인덱스가든에 나무를 심었습니다. 이 날의 식재를 마지막으로, 인덱스가든2가 완성되었답니다. :) | 봉사활동을 하기 위해 모인 유한킴벌리 사우가족들 이 날 봉사활동에는 특별히, 유한킴벌리 최규복 대표이사(사장)께서도 참석해주셨습니다. 인사말 뿐 아니라, 봉사활동에도 끝까지 함께해주셨답니다~!!!! | 봉사활동 전, 인사말을 전하고 있는 최규복 대표이사 이어서 서울그린트러스트의 지영선 이사장과 한강사업본부의 문길동부장께서 인사말씀을 전해주신 후, 본격적인 봉사활동을 시작했습니다. | 인사말을 전하고 있는...

‘2017 서울도시농업박람회 국제컨퍼런스’가 오는 5월 17일(수)부터 21일(일)까지 서울어린이대공원에서 개최됩니다. 6회째를 맞는 서울 도시농업국제컨퍼런스는 올해 서울도시농업박람회 주제인 ‘도시농업의 멋과 맛(Tastes of City farming)’에 연계하여 ‘나는 왜 도시에서 농사를 짓나?’(Why am I City-Farming?) 라는 발표방식으로 진행되며, 총 9개국 14명의 발표자들과 함께합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 참가신청하러 가기 ★ ...

서울숲 파스텔(Park Storyteller;공원리뷰어)에 지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지원 속에  파스텔이 선정되었습니다. 즐겁고 건강하고 유익한 활동을 함께 만들어가길 바랍니다. 다시 한 번 서울숲 파스텔에 지원해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합격자 명단 번 호 성 명 성 별 연락처 (끝자리) 1 이 수 연 여 2511 2 강 현 정 여 5761 3 안 지 원 여 9476 4 신 명 진 여 0785   오리엔테이션 날짜를 지정해야 하니 서울숲공원 전화(02-460-2***)를 꼭 받아주시기 바랍니다. 본격적인 활동에 앞서 담당자가 연락을 드리겠습니다.   문의 : 서울숲컨서번시 프로그램팀 이원영 매니저 02-460-2927...

어린이들을 위한 정원이지만, 나이를 불문하고 남녀노소 인기만점인 서울숲 어린이정원! 그런데, 이렇게 멋진 정원은 누가 만들었을까요? 남다른 애정을 가지고, 모든 열정을 쏟아부어 이 곳을 만들었다는 4명의 정원사들의 이야기. '정원사친구들'의 이야기를 지금부터 시작합니다. .  [ 엄마와 아이의 원더랜드, 정원사친구들이 들려주는 어린이정원 이야기 ] . | 어린이정원에서 만난 정원사친구들 Q. 안녕하세요, 간단히 자기소개를 부탁드려요. 최윤석: '함께 할때 의미있다'라는 것과 '저렴한 업싸이클링'을 지향하는 조경가입니다. 정원사친구들은 정원사인 친구가 되기도하고 정원사들의 친구가 되자는 의미로 결성된 프로젝트 팀으로,  2012년부터 결성하여 활동하고 있습니다. 조혜령: 안녕하세요. 정원사친구들 조혜령입니다. 대학시절 정원에 대한 동경으로 시작해서 현재도 정원은 제게 동경의 대상입니다. 정원에 대해 평생 탐구할 수 있고 저희의 손이 필요한 이곳저곳에 정원을 만들 수 있고, 개인적으로는 제 가족들의 몸과 마음을 살찌울 수 있는 정원을 가꾸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