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공원 Tag

단체 사진 6월 12일 서울그린트러스트 유튜브를 통해 숲으로 도시혁명 시즌2 <2020 숲으로 도시혁명 웨비나>가 진행됐습니다. 많은 분들이 사전신청과 실시간 참여를 통해 많은 관심을 보내주셨습니다. 이러한 관심에 보답하기 위해 이번 가을 숲으로도시혁명 페스티벌을 통해 시민 여러분에게 좀더 쉽게 가까이 다가가고자 합니다. 작년부터 시작해 이제 2년차인 '숲으로도시혁명', 숲으로 도시를 혁명하기 위한 움직임에 함께 해주세요.함께해요, 숲으로 도시혁명. 웨비나 보러가기 사회 : 이우향 서울그린트러스트 사무국장좌장 : 김인호 신구대학교 환경조경학과 교수발제자조경진 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 교수오충현 동국대학교 바이오환경과학과 교수서영애 기술사사무소 이수 소장이강오 서울그린트러스트 이사토론자안무업 한림대병원 교수김용국 건축도시공간연구소 부연구위원권오현 빠띠 대표최지원 동국대학교 생태계서비스 연구소 박사 과정노수동 다른도시 이사 2020 숲으로도시혁명 웨비나는 서울그린트러스트가 주최, 주관합니다. 웨비나의 주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와 공원민주주의’ 입니다....

2050년 공원을 상상하다 코로나 19로 대면 활동이 어려운 요즘, 서울그린트러스트가 새로운 방식으로 여러분과 만나게 되었습니다. 바로 2020년 6월 2일 서울그린트러스트 유튜브를 통해 라이브로 진행된 랜선 북토크입니다! 첫 주인공은 2020년 4월 신간인 <2050년 공원을 상상하다>입니다. 약 20년이 넘는 시간 동안 서울시 푸른도시국 소속으로 서울 공원의 변화를 모두 경험한 온수진님의 책입니다. ‘21년 째 서울의 공원과 열애중’인 온수진님의 공원에 대한 애정과 고민이 담긴 책을 랜선 북토크 '공원이 도시를 구할 수 있을까' 를 통해 서울그린트러스트와 소개하는 시간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라이브로 진행되는 방송이지만, 사전신청을 통해 저자, 책에 대해 궁금한 점 등을 시민분들에게 받았습니다. 책의 제목처럼 시민들이 미래의 공원을 상상하고 현재 공원의 한계점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는 질문을...

개포동 메타세콰이어 들어오던 날 40년이라는 긴 세월을 보여주는 통나무 2020년 5월 어느 날, 서울숲으로 개포동의 한 아파트에서 40년간 살다 끝내 벌목된 메타세쿼이아가 이사왔습니다. 이 나무들은 서울 강남구 개포동 주공아파트에서 40년 가까이 사람들과 함께 살아온 나무입니다. 그런데 어쩌다 서울숲으로 잘려서 들어오게 됐을까요? 서울숲에 내려지는 메타세쿼이아를 촬영하는 이성민 감독 재건축으로 사라지는 동네를 기록하는 <개포동 그곳> 프로젝트를 통해, 그곳의 나무를 보존하려 했던 많은 이들의 마음이 전해져 그 중 일부가 서울숲 공원으로 오게 되었습니다. 개포동의 추억을 거름 삼아 새롭게 변화한 나무들이 여러분들의 기억 속에서 다시 자랄 수 있길 바랍니다. -개포동 나무를 지키기위해 노력한 이성민 감독의 메시지 때는 작년 가을 2019년 10월 30일, 서울그린트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