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봉사 Tag

지난 11월 10일 토요일은 새 친구 부루벨코리아와 두 번째로 만나는 날이었습니다. 첫 번째 만남 때는 나무심기와 잔디깔기를 함께 했었던 거 기억하시나요? 지난 번 심었던 나무와 잔디는 제법 잘 정착한 것 같네요 :) ▶ 9월 8일 첫번째 활동 후기 보러가기   | 지난 9월에 심은 나무와 잔디의 모습. 제법 단풍도 들어있다. | 9월에 심은 좀작살나무에 맺힌 보랏빛 열매 두 번째 만남에서는 조금은 특별한 활동을 하게 되었는데요~ 바로, ‘부루벨(Bluebell)'의 회사명과 같은 이름을 가진 블루벨 구근을 심었답니다. 이름 그대로 파란색 종모양의 꽃을 피우는 식물입니다. 5~6월에 앙증맞은 파란꽃을 피웁니다. 품종에 따라 흰색, 핑크색 등 다양한 색을 띠기도 해요. | 블루벨(bluebell) 꽃의 모습 | 이 날은 블루벨 구근이 포트에 담겨서 왔어요~  주말에 진행되는 활동이라...

때 이른 추위가 한 풀 가신 11월 첫주 토요일! 이 날은 하나투어와 올해 마지막 활동을 하는 날입니다. 마지막 활동은 조금 특별하게 진행이 되었어요! 바로, 그 동안 식재하던 구역이 아닌, 그 맞은편에 나무를 심었답니다. 이렇게 점점 활동구역을 넓혀가게 되는 걸까요? ㅎㅎ 오랜 활약덕분에 이렇게 활동할 수 있는 범위가 점점 넓어져갈 수 있는 것 같아 저희 마음도 뿌듯해집니다. | 오늘 활동도 잘부탁드려요~ 이 날 심은 나무는 팽나무 10그루와 개쉬땅나무 400그루입니다. 키가 큰 팽나무는 사람들에게 넓은 그늘을 선사해줄거구요~ 개쉬땅나무는 여름철 햐얗고 탐스러운 꽃을 피워 사람들에겐 기쁨을, 곤충들과 새들에게는 맛있는 꿀과 보금자리를 선사해줄거에요. | 팽나무를 심을 자리 | 심기 전 개쉬땅나무의 모습 활동 5년차인 하나투어에게 나무심기는 이제 식은 죽...

점점 여름이 다가오고 있는 것 같아요. 공원의 나무들도 점점 짙은 녹색으로 옷을 입고 있네요. 여름이 가까이 다가온 지난 5월 26일 토요일, 하나투어 가족들과 2018년도 두 번째 잠원한강공원 가꾸기 봉사활동을 진행했습니다. 오늘도 반가운 얼굴들이 많이 보이네요~♡ 일상적으로 진행되던 잡초제거와 물주기에 이어서 이 날은 하나투어 가족들과 처음으로 하는 봉사일감이 있었답니다. 아니, 한강 가꾸기 봉사 5년차인 베테랑 하나투어도 한 번도 안 해본 활동이 있다니요! 그건 바로, ‘잔디밟기’ 활동이에요. | 아니, 잔디를 밟는다고요? 안 밟아야 하는게 아니고? 최근에 잠원한강공원에서 새로 잔디를 깔아둔 공간이 있습니다. 이 곳의 잔디가 잘 자랄 수 있도록 밟아주는 활동인데요! 이날 진행 된 잔디밟기 활동은 새로 이사 온 잔디들이 뿌리를 잘 내릴 수 있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