숲가꾸기 Tag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 비접촉 문화로 공원에서의 봉사활동이 잠시 멈췄었는데요. 그럼에도 부루벨코리아 가족분들의 부루벨숲을 가꾸기 위한 노력도 멈출 수는 없지요! 서울그린트러스트와 부루벨코리아는 부루벨숲을 더욱 아름답게 할 비대면 봉사활동을 하기로 했어요😁바로 부루벨코리아를 상징하는 파란색 꽃이 피는 식물의 구근과 씨앗을 집에서 심고 예쁘게 키워서, 내년 봄 부루벨숲에 가져와 심어보는 활동이에요~🌼🌻🌹 수레국화 무스카리 그런데 어떻게 집에서 심냐구요?부루벨코리아 30 가족에게 ‘부루벨숲키트’를 보냈답니다. 부루벨숲키트에는 무스카리 구근, 수레국화 씨앗, 흙, 거름망, 이름표가 들어요. 그런데 중요한 식물을 심는 화분이 안보이네요🤔 화분은 봉사자가 직접 준비해야 할 준비물이랍니다. 집에 있는 여분의 화분도 좋고 플라스틱 생수병이나 기타 화분으로 사용이 가능한 통을 재활용해서 씨앗을 심는거예요~자원 재활용으로 쓰레기를 줄이고자 하는 부루벨숲 봉사자의 작은 노력입니다. 부루벨숲키트?! ① 무스카리 구근...

그린아카이브 2020 展 그린아카이브 2020 展은 서울그린트러스트의 ‘공원도시운동’의 프로젝트로서 2년마다 시대상을 반영한 주제의 그린 아카이브 자료를 시민들과 소통, 공유하고자 하는 전시이다. 기획의도 「그린 아카이브 2020展」 은 다양한 분야의 작가가 조명한 도시의 그린에 주목한다. 작가들이 지닌 삶의 철학, 작품 세계, 작업 과정에서 해석된 그린의 존재와 가치를 공유한다. 도시를 이루는 환경, 장소, 문화, 제도 등의 다양한 관점에서 공공과 시민 사이의 관계성을 살펴본다. 그린은 생활 속에서 만날 수 있는 숲, 공원, 정원, 가로수, 식물 등을 뜻한다. 「그린 아카이브 2020展」 전시는 오늘 날, 숲과 공원에 대한 기억을 통해 그린에 더 친숙하게 다가서려는 의도에서 기인한다. 작품 소개 및 작가 인터뷰 우리의 이웃, 숲의 발견개포동, 그곳함께 만드는 도시의 녹색 지도, 그린맵DMZ...

청명한 가을하늘이 빛났던 10월 17일 목요일 오후, 이촌한강공원에서 반가운 분들을 만났습니다. 바로, 올해 봄부터 이촌한강공원의 한강철교 인근 구역을 입양하여 가꾸고 있는 미래에셋생명 임직원들이에요. 미래에셋생명을 포함해 8개 기업이 참여하고 있는 한강공원입양 활동은 매 계절마다 임직원들이 직접 입양한 한강숲에서 봉사하며 가꾸는 것이 특징이에요! 미래에셋생명은 이번 가을 활동까지 해서 어느덧 3번째 만남입니다. △ 활동 전 몸을 풀고 있는 임직원들 이 날은 20여명의 임직원들과 함께 봄에 심었던 교목과 관목주변의 잡초를 제거하고 비료를 주고, 잡초를 방지하고 보온효과도 줄 수 있도록 우드칩을 깔아주는 작업을 진행했습니다. △ 잡초를 제거 중인 임직원들의 모습 이 날 비료는 '말뚝비료'라는 고체비료를 사용했습니다. 말 그대로 '말뚝'모양으로 굳힌 비료를 뜻합니다. 고체모양으로 압축시킨거라 부피도 작고, 가볍다는...

2016년, 유한킴벌리의 후원으로 뚝섬한강공원에 조성한 인덱스가든을 기억하시나요? 한강에서 자주 만날 수 있는 식물을 ㄱ,ㄴ,ㄷ순으로 한데 모아 놓은 인덱스가든! △ 인덱스가든 소개 현판 4월 22일 토요일 아침, 봄을 맞은 인덱스가든이 더욱 아름답고 건강하게 자라갈 수 있도록, 시민들과 함께 잡초도 뽑고, 꽃도 심고, 비료도 주는 봉사활동을 진행했습니다. △ 봄을 맞은 인덱스가든에서 봉사하던 날~!(영상) 인덱스가든이 생긴 후로, 정원 사이의 길로 산책하시는 분들이 부쩍 늘어났습니다. 나무 이름을 보시고, '아~ 이 나무 이름이 이거였구나'하시는 말씀도 몰래몰래 훔쳐들으며(ㅎㅎ) 뿌듯한 마음도 들었네요. △ 봄을 맞이한 인덱스가든1의 모습 작년 한 해 시민들과 함께 나무들을 심으며 가꿔온 인덱스가든! 무사히 겨울을 잘 보낸 나무들이 기특합니다. 잎사귀도 힘차게 돋아나고, 꽃피울 준비를 하는 녀석들도 보이네요~:D (잘 자라줘서 고마워!) △ 인덱스가든1에 찾아 온 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