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숲 Tag

서울그린트러스트는 시민의 참여와 봉사를 바탕으로 생활권 녹지를 확대하고 보존하며 일상 속에서 사람과 자연이 만나는 녹색문화를 확산해가는 미션을 수행하는 재단법인입니다. 서울숲공원 운영, 공원의친구들, 한강공원입양, 도심형 모델숲·정원 조성 등의 프로젝트를 통해 도시공원과 사람을 연결하고 지원하고 있습니다. 재단 총무 및 재무회계를 담당할 코디네이터를 공개 모집합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도시숲과 공원의 가치를 확산하는데 함께할 뜻있는 분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 바랍니다. <서울그린트러스트가 함께 일하고 싶은 사람입니다> ★ 공공자산인 도시숲과 공원의 가치에 공감하는 사람★ 긍정적 사고와 적극적으로 소통할 자세를 가진 사람★ 혼자 하는 것보다 여럿이 하는 일을 좋아하는 사람 1. 채용분야 및 모집인원1) 고용형태 : 계약직2) 채용부서 : 재단 본부3) 모집인원 : 1명4) 업무 내용-총무 및 제반 행정-재무 회계: 구매,...

서울그린트러스트는 시민의 참여와 봉사를 바탕으로 생활권 녹지를 확대하고 보존하며 일상 속에서 사람과 자연이 만나는 녹색문화를 확산해가는 미션을 수행하는 재단법인입니다. 서울숲공원 운영, 공원의친구들, 한강공원입양, 도심형 모델숲·정원 조성 등의 프로젝트를 통해 도시공원과 사람을 연결하고 지원하고 있습니다. 재단 사업 담당 매니저를 공개 모집합니다.시민과 함께하는 도시숲과 공원의 가치를 확산하는데 함께할 뜻있는 분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 바랍니다. ★ 서울그린트러스트가 함께 일하고 싶은 사람- 공공자산인 도시숲과 공원의 가치에 공감하는 사람- 도시숲과 공원의 시민참여 활동에 관심이 많고 기획‧운영 경험이 있는 사람- 긍정적 사고와 적극적으로 소통할 자세를 가진 사람- 혼자 하는 것보다 여럿이 하는 일을 좋아하는 사람- 야외 활동을 즐기는 신체 건강한 사람 1. 채용분야 및 모집인원1) 고용형태 : PM2)...

그린아카이브 2020 展 다른 전시 후기 보러가기​ 재건축으로 사라지는 나무들, 개포동 그곳 80년대 지어진 개포주공1단지는 5,040세대수의 대단지로 많은 사람들뿐 아니라 약 39개 수종, 6만 그루의 이상의 나무가 함께 자라왔다. 재건축되면 사람들은 새로운 곳을 찾아 떠나지만 40년 이상 자란 나무들은 거의 다 폐목 처리된다. 이식 비용이 많이 드는 데다 새로 지어질 아파트 환경에는 거목들이 뿌리를 내리고 살 확률이 높지 않기 때문이다. 경제논리로는 답이 나오지 않는다는 이유로 그동안 재건축 관계자들뿐 아니라 많은 사람들에게 외면될 수밖에 없던 나무는 앞으로도 재건축이 될 때마다 계속해서 뿌리 뽑혀야만 할까?<개포동 그곳> 프로젝트 온라인에 ‘개포동 그곳’ 이라는 계정을 만들어 재건축 단지에서 사라져가는 나무를 1년 동안 기록한 사진을 공유했다. 계정을 통해...

그린아카이브 2020 展 다른 전시 후기 보러가기​ 우리의 이웃, 숲의 발견 인간이 모여 살아가는 공간은 모든 관계로 이루어져 있다. 사람 사회의 관계, 다른 생명체와의 관계, 땅과의 관계, 하늘과의 관계, 자연과의 관계. 한 생명은 태어나 살아가는 동안 작동하는 우주와 관계 맺는 수많은 요소가 있기에, 삶터는 이 모든 요소들이 조화를 이루는 것이 좋은 삶을 위한 환경일텐데, 도시공간에서는 유난히 자연과 관계맺기가 어렵다. 이번 전시에서는 직접 만나지 않더라도 존재로 이웃이고, 생동감 자체가 커뮤니티가 될 수 있는 공간, 바로 도시공원, 도시숲의 생태를 우리의 중요한 이웃으로 바라본다.작품 <우리의 이웃, 숲의 발견> 에서 무용가들은 서울 한가운데 자리한 서울숲 생태숲에서 도시를 함께 살아가는 생태숲의 생명을 느끼고, 자연의 운동이 어떻게 우리와...

"날씨도 더운데~ 오늘 저녁, 한강공원 어때?! "공원에서 우리가 꼭 지켜야 할 에티켓! 이번엔 한강공원편!한강공원에서 지켜지지 않는 에티켓으로는 무엇이 있을까요?<여름철 야간이용객이 더욱 주의해야 할 공원 이용 예절>을 확인하고,여러분이 직접 에티켓 글귀 또는 그림을 표현해주세요.우수작품은 어두운 곳에서도 잘 보일 수 있도록 야광 스티커로 제작될 예정입니다. [참여방법] 1365 자원봉사포털 확인하기 https://bit.ly/2WOVIzV <여름철 야간이용객이 더욱 주의해야 할 공원 이용 예절> 제출링크에서 확인하기A4용지 규격에 맞춰, 자유롭게 글귀 또는 그림을 표현하기규격: 210x297(mm)완성본을 제출링크에서 제출하기제출링크: https://forms.gle/bxX6iUHETt7BK8Sw7파일명: 제출형태(글/그림)_OOO(성명)_1365 ID순으로 작성파일형식: .jpg, .png, .ai 형태(택1) [참여혜택] 1365 봉사시간(1시간) 인증우수작 선정 투표 참여(3명) :기프티콘 또는 기념품 발송우수작 선정자: 야광 스티커로 제작하여 공원에 설치 및 제작품 1부 전달 *우수작으로 선정된 작품은 야간 스티커로 제작되어 미래에셋생명숲에 부착됩니다.**...

  서울숲에 두 개의 정원이 생겼습니다.겨울정원과 수국길입니다.   새로운 정원 겨울정원과 수국길, 두 정원은 서울숲에서 이용빈도가 비교적 낮은 공간을 재조성하여 만든 공간입니다. 서울숲이 개원한지 15년이라는 시간이 흐른 만큼, 시설물이 노후 되었거나 단조로움 등으로 시민들이 찾지 않는 공간이 생기게 되었습니다. 이러한 공간들을 다시 시민들에게 사랑받고 활성화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아름다운 정원으로 탈바꿈하는 작업을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또한, 녹지 공간이 훼손되고 키 큰 나무로 인해 하부의 식물이 잘 자라지 못하는 곳을 개선 시키고자 했습니다. 단순히 이용객의 관점에서 아름다운 것이 아니라, 다양한 식물들도 함께 어우러져 살아가는 생태적인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조성하였습니다.   겨울정원 전경   겨울정원 모습 겨울정원은 겨울에도 많은 시민이 공원을 찾길 바라는 마음에서 만들어진 정원입니다. 겨울하면 황량한 공원과 앙상한 식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