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의선숲길, 나무를 심은 시민들의 명패를 세웠습니다. (2012 나무심기)

 

 

경의선공원의 연남동구간.  2012년 이 곳에 나무를 심었던 시민들의 이름이 명패로 남아 경의선공원에 돌아왔습니다.

경의선공원은 폐철로 구간을 따라서 만들어진 공원으로, 길게 이어지는 공원을 따라 걸으면 구역별로 다양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습니다.

지난 27일 정식으로 개장하였고  지난 2월 경의선숲길의 운영과 관리를 전담할 비영리단체 ‘경의선숲길지기’가 발족하였습니다.

시민, 전문가, 기업들로 구성된 ‘경의선숲길지기’를 중점으로 하여 시민이 참여하는 공원운영을 해나갈 계획이라고 합니다.

자세한 이야기는 아래 링크로 들어가서 보실 수 있어요.

경의선공원 관련기사 : http://mediahub.seoul.go.kr/archives/885186

경의선 숲길지기 페이스북 : https://www.facebook.com/groups/230151203853052


크기변환_크기변환_경의선 (3)
경의선 (2)

명패는 연남동구간의 끝부분에 위치해있어요.  (사천교 부근)

크기변환_크기변환_경의선 (1)

여러차례 공사가 반복되면서 명패설치가 늦어진 점 양해부탁드리며,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