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공원입양] 계절마다 꾸준히 한강숲을 가꿔요! 미래에셋생명 가을숲가꾸기 활동후기

This post is last updated 13 days ago.

청명한 가을하늘이 빛났던 10월 17일 목요일 오후, 이촌한강공원에서 반가운 분들을 만났습니다. 바로, 올해 봄부터 이촌한강공원의 한강철교 인근 구역을 입양하여 가꾸고 있는 미래에셋생명 임직원들이에요. 미래에셋생명을 포함해 8개 기업이 참여하고 있는 한강공원입양 활동은 매 계절마다 임직원들이 직접 입양한 한강숲에서 봉사하며 가꾸는 것이 특징이에요! 미래에셋생명은 이번 가을 활동까지 해서 어느덧 3번째 만남입니다.

△ 활동 전 몸을 풀고 있는 임직원들

이 날은 20여명의 임직원들과 함께 봄에 심었던 교목과 관목주변의 잡초를 제거하고 비료를 주고, 잡초를 방지하고 보온효과도 줄 수 있도록 우드칩을 깔아주는 작업을 진행했습니다.

△ 잡초를 제거 중인 임직원들의 모습

이 날 비료는 ‘말뚝비료’라는 고체비료를 사용했습니다. 말 그대로 ‘말뚝’모양으로 굳힌 비료를 뜻합니다. 고체모양으로 압축시킨거라 부피도 작고, 가볍다는 장점이 있어요. 사용법도 간단합니다. 나무 뿌리주변에 구멍을 내고 말뚝비료를 쏙- 넣어주면 끝!

비료를 다 넣어준 다음엔 우드칩(파쇄목)을 뿌려주었어요. 나무 뿌리도 보호하면서 잡초도 방지하고, 뿌리를 따뜻하게 보온해주는 효과도 있죠.

△ 말뚝비료를 넣고 있는 모습
△ 우드칩을 뿌리고 있는 모습

활동 전에 잡초가 무성하던 교목 밑이 임직원들의 손길을 거치고 나니 이렇게 단정해졌어요. 이렇게 잘 돌봐주면 추운 겨울도 무사히 날 수 있을거에요.

△ 잡초제거가 완료된 모습

봉사활동을 마친 다음에는 ‘스칸디아모스’로 액자만들기 시간을 가졌습니다. 요즘 인기 많은 공기정화이끼죠! 처음엔 쭈뼛쭈뼛하시다가 점점 몰입하시는 임직원들 ㅋㅋㅋ 모처럼 야외에서 힐링의 시간이 되셨길 바래요~

△ 스칸디아모스(이끼류)를 이용해 액자를 만들었어요!

다음 겨울숲가꾸기활동은 11월에 진행됩니다. 오늘 미처 손길이 닿지 못한 구역들을 중심으로 활동이 진행될 거에요. 미래에셋생명 임직원들의 따뜻한 손길이 이촌한강공원에, 나무들에게 가득 전달되길 바랍니다. 그럼 우리는 11월에 다시 만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