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원의친구들] 은행이 전국의 공원에서 봉사합니다!

2015년부터 4년째, 공원의 멋진 친구로 활약하고 있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누구냐고요? 바로 은행연합회와 22개 회원사랍니다! 공원 봉사활동 플랫폼, ‘공원의친구들’를 후원하는 은행연합회와 22개회원사는 후원뿐 아니라 직접 공원 가꾸기 봉사활동에 참여하며 전국에 더 많은 공원의 친구들이 생길 수 있도록 앞장서고 있습니다.

은행연합회와 22개 회원사들이 4년 간 얼마나 멋진 공원의 친구로 활약해주었는지, 지금부터 살짝 살펴볼게요:)

 

은행이 전국의 공원과 친구가 됩니다.

은행이 함께 하는 ‘공원의 친구되는 날’(이하 공친날)은 은행연합회와 22개 회원 은행사가 직접 참여하는 공원 가꾸기 봉사 활동입니다. 2015년부터 전국 6개의 지역(서울,대구,광주,경남,전북,부산)에서 릴레이로 진행되고 있지요. 매년 한차례씩 각 지역의 은행 임직원들이 공원 봉사활동에 참여하여 그 필요성과 즐거움을 몸소 느끼고, 시민들에게 알리며, 공원의 친구가 늘어날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공친날 사회공헌의 사례가 모델이 되어 다른 기업들에서도 전국 단위 공원봉사활동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졌답니다. 이뿐만이 아닙니다. 은행권 내부에서도 다른 사회공헌활동보다 공친날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는 사실! 해마다 125%씩 참여인원이 늘어났다고 하니… 대단하죠?^^

 

숫자로 알아보는 공친날의 성과

1.총 3,218명의 봉사자

전국 6개지역에서 해마다 많은 은행 임직원들이 각 지역의 공원에 모여, 공원에 나무와 꽃을 심고, 색 바랜 벤치에 새옷을 입혀주고, 잡초를 뽑고, 비료를 주며 건강한 공원을 만드는 일에 힘썼습니다. 해마다 참가인원도 늘어나고 있다는 사실! 멋져요~

| 연도별 공친날 봉사참여 인원 현황

 

2. 950그루의 나무와 14,132본의 초화류

공원가꾸기 봉사활동 중 빠질 수 없는 활동인 식재활동! 대부분의 지역에서 나무와 꽃을 심는 활동을 진행했습니다. 그 동안 심은 나무와 꽃이 각각 950그루, 1만4000여본 이 된다고 해요. 심은 꽃들은 주로 1년생 초화류보다는 다년생 초화류를 심어 1회성이 아닌 꾸준한 아름다움을 선사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앞으로도 꾸준히 심었던 나무와 꽃들이 자라며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하고, 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줄 수 있는 시간이 될 거라 기대합니다.

 

3. 92%의 만족도, 93%의 공감

봉사자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공친날 봉사자들의 만족도는 무려 92%! 재참여의사는 83%나 되었답니다(이 중 ‘매우 그렇다’가 60%). 처음엔 ‘공원에 왜 봉사활동이 필요할까’라는 질문을 던지던 봉사자들도 활동 참여 후, 공원 봉사의 필요성에 대해 93%가 긍정하는 답변을 해주셨어요.

공친날을 통해 봉사자들이 공원봉사활동의 가치에 공감하고, 공원 가꾸기의 중요성을 봉사활동의 경험을 통해 인식 할 수 있는 시간이 되었답니다.

 


.
우리가 수동적으로 공원의 혜택만을 받아들이는 것이 아닌 그 혜택의 일부를 채워 넣는 모습이 바로 시민사회가 성장하는 모습이죠

2017년도 공친날에 참가하신 한 은행 임직원의 인터뷰 내용입니다. 은행권이 앞장서서 공공공간인 공원을 지키고 가꾸는 모습은 우리의 도시를, 시민사회를 건강하게 성장하게 하는 밑거름이 되고 있습니다.

은행이 참여하는 봉사활동과 기부를 통해 우리 주변의 공원이 앞으로도 더욱 아름답고 건강하게 자라날 거에요. 공원의 멋진 친구가 되어 준 은행연합회와 22개 회원사에 다시 한번 감사를 드립니다.

 

은행과 함께 공원의 멋진 친구가 되어주세요!
Be Friends of Parks!

 .
.

공원을 살리는 1시간의 기적, 공원의친구들
www.0179.or.kr